빅뱅, 제작비 2억 '러브송' 뮤비 공개..원신원컷 기발

빅뱅, 제작비 2억 '러브송' 뮤비...
전라도 부안군 계화도 간척지에서 4일간 촬영된 '러브송' 뮤직비디오는 와이어에 매달린 카메라가 하늘을 날아다니며 정확히...
[OSEN=최나영 기자] 그룹 빅뱅의 스페셜 에디션 타이틀곡 '러브송(Love Song)'의 뮤직비디오가 14일) 오전 9시 유 튜브와 YG블로그를 통해 전세계에 공개됐다.

전라도 부안군 계화도 간척지에서 4일간 촬영된 '러브송' 뮤직비디오는 와이어에 매달린 카메라가 하늘을 날아다니며 정확히 계산된 동선으로 움직이는 원신 원컷의 어려운 촬영기법으로 만들어졌다. 이를 위해 최첨단 장비인 4 POINT WIRE CAM과 4대의 대형크레인 등이 동원돼 제작비만 2억여원이 투입됐다.

'러브송'은 빅뱅의 리더인 지드레곤과 YG의 메인 프로듀서인 테디가 함께 작곡한 곡으로서 종전에 빅뱅이 선보였던 강한 일렉트로니카와 하우스 ,힙합 장르와는 사뭇 다른 분위기를 지닌 노래다. 애잔한 기타리프와 빠르지만 잔잔하게 두드리는 리듬이 절묘하게 어우러져 세상을 떠난 사랑하는 여인에 대한 그리움과 아픔을 노래하고 있다

슬로우 모션과 흑백 톤으로 처리된 이번 뮤직비디오는 빅뱅의 블랙앤화이트(Black&White) 모노톤의 의상과 잘 어우러져 감성미가 돋보이는 영상을 선보인다.

특히 뮤직비디오 마지막 장면에 차량이 하늘에서 떨어지면서 폭발하는 장면이 인상적인데 이는 마치 사랑하는 연인이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것 같은 모습을 연상케 한다.

한편 음반 발표 후 단 한번의 방송 출연밖에 하지 않는 '러브송'은 일주일째 각종 음원차트 1위를 달리고 있다.

nyc@osen.co.kr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1-04-14 09:01

Oh! 모션

HOT NEWS

OSEN 포토 슬라이드